두 갈래의 길을 동시에 갈수 없습니다 | 화요예배 | 갈라디아서 5:16-26 | 장주상 전도사 | 주님의교회